[공포영화리뷰] 더 넌 The Nun (2018)

0

1

오늘 리뷰할 공포영화는 더 넌 (The Nun) 입니다. 이미 잘 알려진 컨져링 시리즈 라고 보시면 됩니다. 사실 이 영화는 굉장히 기대를 가지고 봤습니다. 하지만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크다고 저는 개인적으로 많이 실망스럽네요…

일단 군데 군데 이해가 안가는 부분들도 많고 특히 악령을 총으로 쏴 죽이는?  예전의 제임스완 감독이 보여주려고 했던 공포물 하고는 또 다른 장르 라고 보여집니다.

2

보는 내내 몰입감도 생기지 않고 전혀 와닿지가 않습니다. 많이 실망스러운 영화구요… IMDb 에서 왜 평점을 5.5점 밖에 받지 못했는지 이해가 됩니다.  그냥 어린이들 깜짝 놀래키기만 하는 그런 어린이 영화 같습니다. 공포영화 좋아하시는 분들은 안보시는 편이 좋을거 같습니다.

예고편 입니다.

 

광고

[공포영화리뷰] 언프렌디드:다크웹 (2018) Unfriended : Dark Web (2018)

0

2

개인적인 프로젝트 일로 정말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 몇 개월 동안 너무 바빠서 영화도 볼 시간이 없었는데요, 정말 오랜만에 한편 보았네요… 그 제목은 언프렌디드 : 다크 웹 (Unfriended : Dark Web) 입니다. 몇년전에 나왔던 언프렌디드의 후속편 입니다.

1편인 언프렌디드는 개인적으로 참 재미있게 보았던 영화 인데요… 그 당시만 해도 스크린에서만 촬영된 첫번째 영화이기 떄문에 신선하기도 했고 소재가 좋아서 재미있게 봤었는데, 이건 비슷한 포맷으로 나온 영화다 보니 흥미는 많이 떨어지는 것 같습니다. 공포감도 좀 떨어지구요…

한가지 무서운건 영화 속 상황처럼 누군가 내 컴퓨터에 접속해서 모든 정보를 훔치고 조작해서 사람하나 망칠수도 있겠구나 생각하면 이런 점들은 좀 무섭게 다가오는거 같습니다… 하지만 제가 개인적으로 선호 하는 귀신 관련 스토리가 아니다 보니 이 영화는 별로 큰 재미를 느끼지 못했습니다.

 

간잔히 영화의 평점을 주자면 별 5개 중 2개 반 정도 주겠습니다.

예고편 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