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애플 의 아이폰 6 발표 후 드는 생각…

0

며칠 전 애플은 아이폰 6 와 아이폰 6플러스 를 발표했다. 미국에서는 반응이 어떤지 정확하게 모르겠으나 국내에서는 엄청나게 욕을 먹고 있다.
삼성 및 다른 제조업체들은 조롱거리의 광고를 계속 내고 있고, 많은 사람들도 애플이 곧 망할거다, 아이폰 6는 완전히 실패할 것이다, 디자인이 엉망이라는 등 많은 쓴 소리들을 내고 있다.
물론 절대로 큰 사이즈의 전화기는 만들지 않겠다고 장담하던 잡스의 말을 번복하고 큰 사이즈의 전화를 발표한것에 대해선 조금 의문이지만, 내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결과적으로 아이왓취 든, 아이폰 6 든, 결국은 성공할 것이라고 본다.

이번에 구글이 발표한 Welcome to 2012 라는 광고를 보면 스펙이 2012년에 발표한 넥서스 와 동일하다 라는 뜻에서 애플을 조롱하는 광고인데…
결론적으로 삼성을 비롯한 기존 제조사 와 애플과의 가장 큰 차이점을 많은 사람들이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

그 차이점은 무엇일까?
기존의 제조사들은 기기 스펙에 중점하여 기기를 출시 한것에 비해 애플은 사용자 환경 및 제반 사항을 먼저 확립하고 기기를 발표한다는 점이다.

이번에 아이폰 6를 발표하기 전 애플은 많은 회사들과 협력 계약을 맺었다.
먼저 지불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비자, 마스터, 아멕스 카드 와 계약을 맺었고, 그 지불 시스템을 사용하기 위해 미국내 대표 마켓 체인인, CVS 와 월그린 과 계약을 맺었고…
이번에 발표한 애플페이를 위해 미국 의 대표 은행 인 Bank of America, Chase Bank, Wells Fargo, Citi Bank, Capital One 과 계약을 맺었으며, 이후 US Bank, USAA, Barclay Card, PNC, Navy Federal Credit Union 과도 곧 계약을 맺을 예정이다.

apple-pay-walkthrough-3

애플페이는 아이폰 6 와 6플러스 기기로만 가능한데, 지문을 사용하기 때문에 안전성, 편리함에 있어 지불 시스템에 혁신을 가져올 것이라고 예상한다.
물론 한국에서는 해당사항이 없는 얘기이지만…

바로 이런 점들이 애플 과 다른 기업들과의 차이라고 보면 되겠다.
이미 삼성은 NFC 등 수많은 기능을 첨부하여 기기를 출시해 왔다. 하지만 사용하지 않는다면 과연 고 스펙 과 그 기능들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이전에도 한국에서는 아이폰 신제품이 나올때 마다 망작이다, 실패할거다 라는 말을 반복해왔지만 결국은 성공을 매번 거두었다.
아이폰 6 역시 이전 제품 과 마찬가지로 전세계적으로 성공할 것으로 예상해본다.

* 애플 페이는 어차피 국내에서는 사용하지 못할테니 쓸모없겠지만 참 써보고 싶은 시스템이다. 지갑에 두꺼운 카드 없이 전화기 하나만 들고다니니 얼마나 편리하겠는가?
이런거 보면 다시 미국으로 돌아가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광고

아이폰의 모바일 결재를 위해 애플과 파트너가 된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비자, 마스터

0

tim-cook-294

애플은 최근 그들의 모바일 결재시스템을 위해 메이져 카드사 들과 파트너쉽 협약을 맺었다.

Re/code 사의 제이슨 델레이는 애플이 최근 새로운 아이폰 결재시스템을 위해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사 와 계약을 맺었고, 이는 애플과 계약된 두번째 메이져 신용카드 사라고 밝혔다.

그리고 7월 말 비자카드 역시 애플과 함꼐 하기로 계약했다고 한다. 이와 더불어 블룸버그에 따르면 마스터카드도 역시 애플과 계약했다고 밝혔다.

그리고 애플의 모바일 결재 시스템이 어떻게 사용이 될지, 어떻게 작동이 될지 에 대해서는 아무도 밝히지 않았으며, 예상컨데, 애플은 아마도 신용카드의 정보는 안전하게 전화기 안에 저장하고, 가게 안에서 지불을 해야할 떄가 되면 사용자는 그냥 결재 기기에 전화기를 대기만 하면 자동으로 결재가 되는 그런 시스템이 될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수년간 많은 애놀리스트들은 애플이 모바일 결재 시장에 진입하길 바랬왔는데, 결국 그것이 현실이 될것 처럼 보인다. 비록 애플이 어떤식으로 발전시키고 어떻게 새로운 이익을 창출할지는 모르지만 말이다.

 

출처 : 비지니스 인사이더

 

요즘 도는 애플의 소문 하나~

0

요즘 애플이 HTC 가 버린 Beats Audio 를 인수하려고 한다는 소문이 돌고 있는데 거기에 관한 만화 하나 소개 해 드립니다.

진짜 인수를 하게 될 지 아니면 소문으로만 끝날 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인수를 하면 과연 애플이 비츠 오디오를 어떻게 만들지도 궁금하구요…

Image

AirBnB 손님이 뉴욕의 펜트 하우스를 난장판으로 만들다.

0

레이첼 바시니는 지난 달 아주 끔찍한 경험을 했다. 뉴욕 이스트 빌리지에 있는 자신의 펜트하우스를 가족과 함께 여행 중이라는 어떤 남자에게 렌트 했는데, 이후 돌아온 것은 미친 파티장으로 사용된 완전히 쓰레기 장으로 변한 자신의 집이었다. 사용하고 난 콘돔들, 술병, 쓰레기들 등 역겨운 것들이 침실, 화장실, 가구에서 발견되었다.

그리고 얼마 후 인스타그램 에서 자신의 집에서 난잡한 파티가 벌어진 적나라한 사진들을 목격하게 되었다.

 

Airbnb NY Condo 03

 

그런데 문제는 이후  에어비앤비 의 혼돈스러운 대처 였다.  처음 계약할 당시만 해도 최고 100만불 까지 피해보상이 이루어지는 호스트 개런티 로 모든 것이 보상 된다고 들었는데, 에어비앤비 고객센터에서는 이러한 피해는 보상을 받지 못하므로 피해보상을 정식 요청하지 말라는 이야기를 들었기 때문이다.

 

결국 이 사건이 비지니스 인사이더에 알려지면서 에어비앤비는 결국 보상을 해주기로 약속은 했지만 이 사건으로 인해 에어비앤비 비지니스가 심각한 타격을 받을지 모른다는 우려를 나타내고 있다.

 

출처 – 비지니스 인사이더

미국 사무용품 체인점 Staples, 매장 225개 닫는다.

0

요즘 미국에서 들리는 소식은 온통 문을 닫는 다는 소식 뿐 이다. 최근 오피스 디포 와 함께 미국 의 양대 사무 문구 용품 체인점 인 스테이플스 가 경비 절감을 위해 내년 중순 까지 매출이 저조한 매장 225개를 폐쇄 한다고 발표했다.

 

staples closing stores

 

매장 폐쇄는 북미 지역 중 12% 가 될 것이며, 2013년 이미 40개의 스토어를 닫은 것을 바탕으로 이 매장 폐쇄 계획으로 인해 연간 스테이플스는 5억 달러 의 비용 절감을 예측 한다고 밝혔다. 이로서 스테이플스는 비록 매출은 스테이플스가 조금 높을 지라도 2013년 오피스 맥스 까지 인수하여 더 커진 오피스 디포 와 더 힘든 경쟁을 해야 하게 될 것이며, 매장 수도 훨씬 적어질 것이다.

스테이플스 가 이러한 결정을 하게 된 배경에는 온라인 매출 때문 인 것으로 판단 되는데 작년 온라인 세일 의 경우 10% 매출이 늘었지만 오프라인 의 경우 7%가 줄었기 때문에 향후 온라인 세일에 좀더 효율적으로 집중 할 것으로 보인다.

 

출처 – CNN

 

개인 적으로 미국에 있을 때 자주 가던 문구 매장인데 이러한 오프 라인 매장 들이 미국에서 한 둘 씩 사라져 간다고 생각하니 좀 안타깝다…

미국의 전자체인점 Radioshack 최대 1,100개의 스토어 문닫는다.

0

 

 

Radioshack 의 수퍼보울 광고를 보면 Radioshack 이 얼마나 쿨 하고 힙 한지 보여주지만 이젠 좀 너무 늦은 것 같다. 월스트리트 저널에 따르면 오늘 미국 유명 전자제품 체인점인 Radioshack 이 매출이 부진한 매장을 위주로 미국 전역에서 최대 1,100개 까지 문을 닫을 예정이라고 한다.

Radioshack 의 CEO 는 고객들의 발길이 줄어들고, 공격적인 마케팅 홍보가 부족했다고 이유를 들었지만, 세월이 흐르면서 브랜드 정체성이 흔들리고 있지 않나 싶다.

 

많은 분들이 아시다시피 Radioshack 은 한국으로 치면 동네 전파사 같은 그런 매장이다. 온갖 부품 과 다양한 전자제품을 구할 수 있는, 동네마다 하나씩 있는 그런 친근한 매장인데..

그런 매장이 시대의 조류를 따라가지 못해 동네에서 사라진다는 점은 참 슬픈 것 같다. 1,100개 라는 수치가 많다면 많고 적을 수도 있지만 동네 어디서나, 쇼핑몰 마다 볼 수 있었던 Radioshack 매장을 다음 번에 미국을 방문 할 때는 아마도 급격히 사라진 모습을 볼 수도 있겠다.

미국의 유명 악기 체인 Guitar Center 넘어가나?

0

최근 월스트리트 저널에 따르면 미국 최고의 악기, 음악 장비 유통 체인점인 기타 센터 가 그들의 채무자 중 하나 와 인수에 대해 논의 중이라고 한다.

사실 기타 센터가 위험 하다는 소문은 몇 년 전부터 돌기 시작했는데 버티다 버티다 결국은 사실로 드러난 것이다. 요즘 기타 센터를 가봐도 판매직원이 손님들보다 많은 상황을 많이 목격 하기에 위험 하겠다는 생각과 걱정을 했으나, West LA Music 등을 인수 하는 등 고비를 탈출 하기 위해 노력하여 이 고비를 넘기나 싶었으나 결국은 못 넘은 것으로 판단 된다.

 

Guitar Center image

현재 기타센터의 소유주인 베인 캐피탈 의 부채를 대부분 가지고 있는 Ares Management 가 기타 센터를 인수할 주인공인데 조건은 채무를 거의 모두 받아들이는 조건으로 기타센터를 인수하려고 하고 있다고 한다.

한편 업계에서는 많은 걱정을 하고 있다. Ares 가 기타센터를 인수하게 되면 그 자금을 뽑기 위해 무슨 수단을 가리지 않고 직원들을 해고하고 매장을 줄이고, 재고를 줄여서 자금을 뽑아낼 것으로 보고 많은 이들은 이제 우리가 곧 기타센터 가 망해가는 끝을 보게 될 것이라고 예측하는 이들도 있다. 이와 함께 소규모의 악기 제조사들도 힘들어질 것이며, 많은 회사들이 문을 닫을 지도 모른다는 걱정도 함께 하는데 그 이유는 기타센터가 앞으로 소규모의 재고는 받지 않을 예정이며 기존의 재고도 모두 처분함과 동시에 최대한 재고를 가지고 가지 않고 신제품 재고만 가지고 간다는 모토를 세웠기에 그렇다고 한다.

 

미국의 유명 체인점들이 이렇게 하나하나 명맥을 잃어가는 모습을 보면 참 안타깝다. 90년대 미국은 참 잘 살았던 것 같은데…

미국 경기가 매스컴에서는 좋아졌다고 많이들 얘기하지만 실제 상황은 안 좋긴 안 좋은가 보다…